셀빙바이오(주)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셀빙바이오(주)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
Untitled Document
   
 
 
 
 
고객센터 > 공지사항 및 뉴스
 
 
 
 
 
작성일 : 17-03-12 23:05
(보도자료)“새싹채소 즙” 암 예방에 탁월한 효과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819  

 

“새싹채소 즙” 암 예방에 탁월한 효과
성체 채소보다 생리활성 물질 3-40배 많아
충분한 양 섭취 위해 즙으로 먹으면 효과

웰빙 열풍이 불면서 우리의 식탁에도 많은 변화가 일어 육류나 인스턴트보다 신선한 생야채가 올라오기 시작했다.
채소의 여러 가지 효능이 알려지기 시작하면서 국내에서 재배되는 것 외에 서양에서 보급된 브로콜리, 스피루리나 등도 식탁에서 찾아보기 어려운 메뉴라 할 수 없게 됐다.
이러한 성숙한 채소에 버금가거나 그 이상으로 많은 유효 생리활성 물질을 함유한 채소가 바로 새싹채소이다.
새싹채소는 얼마 전까지만 해도 기존의 음식재료로 사용되던 콩나물이나 무싹 등밖에 알려지지 않았으나 최근 농가에서 다양한 새싹채소의 보급을 시작하면서 여러 종류의 새싹채소를 쉽게 구할 수 있게 되었다. 일반적으로 종자를 발아시킨 후 약 1주일 정도 된 채소의 어린 싹을 새싹채소라고 말한다.
씨앗에서 싹을 틔우고 뿌리를 단단히 뻗은 성체가 되기까지 열악한 환경을 극복하고 성장하기 위하여 종자 안에는 각종 영양소가 많이 포함되어 있다.
이러한 종자의 에너지를 이용하여 틔운 새싹은 성숙한 채소에 비하여 영양성분이 약 3, 4배 정도 더 많이 함유되어 있으며 종류에 따라서는 수십 배 이상의 차이를 보이기도 하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다. 따라서 성체의 채소류들이 가지는 각종 비타민, 미네랄 및 생리활성 물질들을 소량의 새싹채소 섭취로 충분히 공급받을 수 있다.
채소류에 포함되어 있는 각종 생리활성 물질이 암의 발생을 억제하고 치료에 도움을 준다는 것은 많은 연구에서 입증되고 있으며 식이요법 등으로 활용되고 있다.
예로 브로콜리에 다량 함유되어 있는 황 화합물인 설포라판의 항암활성 및 면역 활성 작용은 널리 알려져 있는데, 성숙한 브로콜리보다 어린 새싹에 설포라판의 함량이 약 40배 이상 많이 들어 있는 것으로 보고되기도 했다.
메밀싹에는 항산화 활성이 높은 플라보노이드 화합물인 루틴이 다량 함유되어있어 체내 유해산소의 제거를 통하여 암의 발생과 성장의 억제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새싹채소는 기존에 널리 이용돼온 무싹 등외에는 많이 알려져 있지 않았으나 최근 이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면서 다양한 새싹채소나 이를 재배할 수 있는 종자 등을 쉽게 구할 수 있게 되었다.
새싹채소는 종자를 뿌린 후 1주일 정도면 식용이 가능하므로 재배기간이 짧고 키우기가 쉬워 근래에는 가정에서도 많이 직접 재배하여 섭취하기도 한다.
새싹으로 섭취할 수 있는 채소로는 브로콜리싹, 순무싹, 밀싹, 메밀싹,  청경채싹, 보리싹, 케일싹, 녹두싹 등이 있는데 다양한 종류를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섭취방법은 취향에 따라 샐러드나 비빔밥 등에 곁들여 먹어도 좋지만 충분한 양을 섭취하기에 부족할 수 있으므로 즙을 내어 마시는 것도 좋으며, 여러 종류를 혼합하여 섭취하는 것도 암을 예방할 뿐 아니라 건강을 지켜주는 좋은 식습관이 될 것이다.


 


 
 
 

   
 
 
- 셀빙바이오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